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임실엔TV 100만뷰 돌파… SNS채널 홍보 최강파워‘엄니! 같이가’ 콘텐츠 인기에 임실군청 유튜브 영상 총조회수 106만

임실군청 SNS채널이 막강 홍보파워를 과시하며 고공행진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선보인 유튜브 임실엔TV의 핫한 콘텐츠인 ‘엄니! 같이가’의 인기에 힘입어 조회수가 100만을 돌파하며 그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말 신규로 개설한 임실군청 카카오톡 채널 친구 수는 작년 734명에서 올해 1410명으로 약 2배 증가하며, 군민들에게 군정 소식을 발 빠르게 전달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1일 현재 유튜브 총조회수는 106만7천회를 기록 중이며, 이 중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조회수는 88만909회로 전체 조회수의 80% 이상이 ‘엄니 어디가’로 콘텐츠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2년간 페이스북 총조회수는 261,182회, 인스타그램 총조회수는 261,182회, 카카오톡 채널 총조회수는 182,587회로 이들 채널 등도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현재 임실군청 SNS 구독자 수는 채널별로 유튜브가 1만2,623명, 페이스북은 13,669명, 인스타그램은 3,980명, 카카오톡 채널은 1,410명 등 3만2천여 명에 달한다.

대표적 홍보 매체로 급부상 중인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톡채널 등 SNS가 쉽고 재밌는 콘텐츠를 선보인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특히 임실군청 SNS는 임실N치즈축제와 옥정호 출렁다리 개통 등을 전국적으로 알리는 데 혁혁한 공을 세우고 있다.

3만여 명이 넘는 구독자들에 힘입어 주요 관광지에서 펼쳐진 축제와 행사 등이 전국적으로 확산되며 큰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임실엔TV의 경우 2022년 3월부터 시작한 ‘엄니! 같이가’는 관촌면에서 강나루 식당을 운영하며 일명 ‘나루강’으로 불리는 지역주민 이양임 씨와 개그우먼 옥심이가 엄마와 딸로 출연, 임실군의 여행 명소와 음식, 특산품 등을 재치 있게 소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엄니! 같이가는 ‘엄니와 함께하는 붕어섬 여행’을 첫 시작으로 오수의견관광지, 임실치즈테마파크 소풍, 다슬기 체험 등 여러 영상이 업로드된 가운데 총 75만여 회에 달하는 높은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군은 유튜브를 비롯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등을 통하여 임실군의 아름다운 풍경, 여행, 지역문화, 축제 등 다양한 소식을 차별화된 콘텐츠로 제작․제공하여 임실군의 좋은 이미지를 대내외에 널리 알리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전 연령층이 사용하는 유튜브 등 SNS를 통해 임실이라는 브랜드를 적극 홍보해 나가겠다”며 “공익적이고 지역민과 이용자들에게 도움이 될 양질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전파하고 군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행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종기 선임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실군#임실엔TV#오수의견관광지#임실치즈테마파크 소풍#다슬기 체험#유튜브#페이스북#인스타그램#카카오톡채널#임실N치즈축제#옥정호 출렁다리#붕어섬

백종기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