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제2회 섬진강영화제 순창군청 잔디광장서 14일 개막관람객과의 대화 및 트로트 무대, 프리마켓 등 즐길거리 다양

제2회 섬진강영화제가 순창군청 잔디광장에서 14일 오후 6시 30분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의 여정을 시작한다.

‘OUR HAPPY TIME’(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이번 영화제 개막식 사회는 봉만대 영화감독과 제1회 섬진강영화제 <산수갑산>의 주연배우로 활약한 백지윤 배우가 맡았다.

개막식 특별 게스트로는 이준익 영화감독, 전 전주MBC 전성진 대표, 김태균 감독, 김현균 배우와 영화제작자이자 배우인 명계남, 지대한, 김영웅, 이채경, 임재혁, 장희령 배우 외에도 다양한 영화계 인사들이 참석해 섬진강영화제의 풍성한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개막작으로 전유성 감독의 <이수일과 심순애>을 포함해 총 17편(장편 10, 단편 7)이 상영되며, 순창 천재의공간 영화산책의 대형스크린을 통해 3일간 다큐멘터리부터 거장의 작품까지 다양한 작품을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 <자산어보> 이준익 영화감독과의 대화(14일), △ 트로트 샛별 양지원과 순창 출신 트롯 가수 예지니, 지역 뮤지션 그린비의 개막공연(14일) △ 요요미, 이소나, 김추리 등이 참여하는 ‘MBC 트로트 클라스’(15일)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백학기 조직위원장은 “제2회 섬진강영화제는 순창을 찾는 관람객과 순창군민에게 200%의 즐거움과 영화제의 감동이 함께하는 뜻깊은 시간을 제공할 것"이라며 “이번 영화제에 많은 관램객들이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영일 군수는 “가을 초입 순창의 자연을 벗 삼아 열리는 섬진강영화제의 개막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많은 군민들의 관심과 참여로 성황리에 영화제가 개최되고 영화제 기간 내내 모두가 행복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화제의 전체 상영작 및 프로그램의 상세한 정보는 섬진강영화제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광식 기자  muhak0115@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창군#섬진강영화제#영화감독 전유성#봉만대#이준익#김태균#배우 명계남#지대한#김영웅#이채경#임재혁#장희령#백지윤#김현균#산수갑산#이수일과 심순애

최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