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렌즈 너머 청주를 만나는 시간, 2023 청주영상주간이 온다- 22일(수)~26일(일) 5일간, 영화 상영회·전시·강연 등 풍성한 프로그램
 2023 청주영상주간 포스터 (사진=청주시 제공)

렌즈 너머 영상문화도시 청주를 만나는 시간, 2023 청주영상주간이 온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 운영하는 청주영상위원회(위원장 변광섭, 이하 청주영상위)가 오는 22일(수)부터 26일(일)까지 닷새간 문화제조창과 메가박스 사창점 등에서 ‘2023 청주영상주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주영상위가 지원한 장단편 영화 등 다양한 영상 관련 콘텐츠를 한눈에 돌아볼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영상주간이 시작되는 22일(수) 당일 개봉하는 영화 ‘서울의 봄(감독 김성수, 주연 황정민, 정우성, 이성민)’ 특별상영회로 포문을 연다.

문화제조창과 청남대 등 청주영상위의 로케이션 지원으로 촬영한 영화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군사반란 이후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에서 벌어진 일촉즉발의 사건을 다룬 작품이다.

22일(수) 저녁 7시 메가박스 사창점에서 사전신청자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무료 상영회를 갖는다. 현재 청주영상위 홈페이지(cfcm.kr) 및 SNS(instagram.com/c_f_c_m) 참여링크에서 사전신청이 진행 중이다.

주요 행사는 23일(목)부터 문화제조창을 무대로 펼쳐진다.

23일(목)부터 26일(일)까지 문화제조창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1층 영상관에서는 영상위의 영상제작지원사업 ‘시네마틱#청주’를 통해 제작된 장‧단편영화 상영과 GV(관객과의 대화)가 진행되고, ‘#CFCM 특별기획’프로그램으로 ‘청주의 오늘’을 볼 수 있는 작품 상영 및 GV도 진행된다. 시민영상교육 프로그램인 ‘시네마틱#클래스’를 통해 시민이 직접 제작한 단편영화 ‘고추도둑 잡아라’, ‘희망서점’도 만날 수 있다.

23일(목) 오후 4시에는 문화제조창 동부창고 36동 빛내림 홀에서 ‘2023 청주영상주간 포럼_청주에서 영화처럼살기’가 진행된다. 청주를 무대로 영화처럼 사는 영화·영상 창작자들이 모여 영화영상 제작 생태계와 환경 조성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25일(토) 오후 1시 문화제조창 첨단문화산업단지 1층 영상관에서는 ‘특별강연_당신도 미술감독’이 마련된다. 김민오 한국영화미술감독조합 대표가 초청된 이번 강연은 영화 미학의 마술사인 미술감독의 생생한 경험을 통해 드라마미술과 영화미술의 차이를 엿보고 미장센의 역할과 가치를 알아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기획전시도 주목할 만 하다. 영상주간이 펼쳐지는 닷새 동안 문화제조창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1층 로비에서는 청주의 극장 이야기를 담은 기획전시 ‘앵좌에서 쥬네쓰까지 – 청주 극장사’가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영화에 있어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중요 장소인 극장에 대한 향수와 내일에 대한 고찰이 기대된다.

더불어 연계 행사로 충북과학기술혁신원의 ‘2023 웹드라마 콘텐츠 창작과정’과 ‘2023 플레이콘 어워즈’,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의 ‘미디어 페스타’도 함께 진행돼 더욱 영화롭고 풍성할 ‘2023 청주영상주간’은 사전신청과 현장 참여 등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청주영상위원회 홈페이지와 전화(☎043-219-1272, 1278)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도#청주시#2023 청주영상주간#청주영상위원회#문화제조창#메가박스 사창점#서울의 봄#고추도둑 잡아라#희망서점#동부창고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