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오세훈-유인촌 고척스카이돔서 나란히 롤드컵 결승 관람"게임 문화·산업 업그레이드" 의기투합
@사진=서울시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과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9일 고척스카이돔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LoL·롤)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결승전 경기를 나란히 관람했다. 

두 사람은 이날 오후 6시 오상헌 라이엇게임즈 아시아태평양 총괄과 더불어 결승에 오른 국내 프로게임단 'T1'을 응원했다. T1은 롤의 '전설' 페이커가 속한 팀이다.

두 사람은 TI의 우승을 축하하며 게임 문화·산업을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의기투합했다.

오 시장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서울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T1이 7년만의 우승을 차지해 서울시장으로서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며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오 시장은 "T1 선수단 5명과 코치진, 고척돔 결승전 현장에 모인 1만8천명의 관중, 광화문 광장에서 거리 응원을 한 1만5천명, PC 등을 통해 중계방송을 보며 응원한 수많은 팬 여러분이 마음을 모은 덕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어제 광화문 팬 페스타 현장, 오늘 고척돔 경기장을 직접 찾으면서 한국의 e스포츠가 새로운 단계로 접어들고 있다는 생각을 했다"라면서 "오늘의 좋은 흐름을 그대로 이어 서울의 게임 문화와 게임 산업을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롤드컵 유치 이후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위해 롤 운영사 라이엇게임즈와 업무협약을 체결, 고척스카이돔 대관은 물론 월즈 팬 페스트가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세계 최대 e스포츠 행사인 '2023 롤드컵'은 2018년 이후 5년 만에 한국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지난 10월10일 서울 대회를 시작으로 부산에서 8강과 4강을 치르고 이날 오후 고척스카이돔에서 결승전이 열렸다.

양성희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