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임실군, 서울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개장
@사진=임실군

전북 임실군이 설 명절을 앞두고 서울지역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임실치즈와 농특산물 등에 대한 홍보마케팅 행사를 열고 있다.

임실군은 군과 임실엔치즈클러스터, 축협 등 관내 15개 업체가 전날부터 자매결연지인 강서구와 마포구, 양천구 등 3곳에서 임실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설해 운영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직거래장터는 내달 2일까지 이어진다.

이번 직거래장터에 소개되는 제품은 임실N치즈와 요거트 등 각종 치즈가공제품과 한우 등 육류를 비롯해 한과, 나물, 다슬기제품, 버섯, 조청 등 110여가지 품목으로 시중가보다 최대 20% 저렴한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특히 전날 강서구 마곡나루역 진입광장에서 열린 직거래장터에는 심민 군수가 나서 전북특별자치도로 바뀐 임실군을 알리고 지역 농특산물을 직접 홍보·판매했다.

임실의 농특산물을 군수가 보증한다는 의미에서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더해주고 있다. 이날 직거래장터는 임실군청이 운영 중인 유튜브 '임실엔TV' 구독이벤트와 함께 진행됐다.

구독자에게 소량의 임실N치즈를 제공해 홍보하는 이벤트로 주민들은 물론 젊은 직장인과 학생 등이 대거 몰리는 등 큰 호응이 이어져 치즈 구매로 이어지는 시너지까지 톡톡히 효과를 내고 있다.

심민 군수는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청정 임실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다양하게 준비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시 소비자와 농촌 생산자가 상생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종기 선임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종기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