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과학
화순군,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확정차세대 백신·면역치료 중심 글로벌 바이오 허브 도약 발판 마련

화순군(군수 구복규)은 지난달 27일 ‘제6차 국가첨단전략산업위원회(국무총리 주재)’에서 바이오분야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전남 화순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화순 특화단지 지정은 화순이 가진 바이오 역량을 가지고 차세대 백신· 면역치료 분야에서 미래 첨단바이오산업 중심지로 도약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이 마련되어 차세대 바이오·백신 산업을 열어가는 새로운 출발의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화순군민과 함께 성원과 지지를 아끼지 않은 많은 분이 한마음 한뜻으로 힘을 모았기에 화순 바이오의 한 역사를 쓰게 되었다. 지지해 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국내 유일 화순백신특구는 백신 개발 연구부터 생산까지 한 지역에서 가능한 메디컬 바이오 클러스터를 구축했다. 사진은 전라남도 화순 메디컬 바이오 클러스터 홍보 사진.

구 군수는 이와 함께 “특화단지가 조성되면 백신·면역 치료제 분야의 기술·인프라·인력 등 혁신생태계가 더욱 확장되고, 1만 개 이상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예상했다.

화순군은 2010년 대한민국 유일의 백신산업특구로 지정받았으며, 이후 바이오 특화단지로 지정받기까지 전라남도와 협력하여 20년간 바이오산업을 미래전략산업으로 육성하는 데 공을 들였다.

이번 바이오 특화단지 지정은 전남 화순이 대한민국 바이오산업의 핵심 거점으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한 것이다. 앞으로도 전라남도와 협력을 지속하여 전남(화순)·광주 첨단의료복합단지 유치와 기회발전특구 지정을 받아 세계 수준의 혁신클러스터로 발전시켜야 하는 과제를 풀어가야 한다.

지난 2월 5일 화순군 공무원들의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를 결의하며 캠페인을 진행한 모습.

화순군 관계자는 “정부는 특화단지에 대해 신속한 인허가 처리, 정부 연구개발 예산 우선 반영, 특화단지 운영을 위한 용수, 폐수 처리 시설 등 기반 시설 지원, 공공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 특례 적용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화순 바이오 특화단지는 화순백신산업특구 일대에 약 73만 평 규모의 ‘첨단 백신·면역치료 특화단지’로 조성될 계획이다. 특화단지 조성은 글로벌 바이오산업의 중심지로서 대한민국 첨단바이오산업의 거점으로 구축되어 국가 및 지역의 보건·경제안보의 전진기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했다.

한편, 이번 바이오특화단지 지정은 전남 화순을 비롯해 총 5곳으로, 인천·경기(시흥), 강원(춘천·홍천), 대전(유성), 경북(안동, 포항)이 포함되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순군#제6차 국가첨단전략산업위원회#바이오분야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