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보은군, 속리산숲체험휴양마을 등 자연휴양림 물놀이장 개장- 7월 2일부터 8월 26일까지 운영
숲체험휴양마을 물놀이장 모습 (사진=보은군 제공)

보은군은 2일부터 속리산 숲체험휴양마을과 충북알프스자연휴양림 2곳의 물놀이장을 개장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속리산 숲체험휴양마을 물놀이장은 약 1,300㎡ 규모로 조성되었고 주요 시설물로는 폭포, 족욕체험장, 스파체험장, 대형물놀이장, 화장실 및 샤워실 등이 갖춰져 있으며 현지 지형을 살려 소나무를 최대한 존치하고 주요 이동통로에 데크를 설치하여 소나무 숲에서 자연과 함께 물놀이를 할 수 있다.

또한, 충북알프스자연휴양림 물놀이장은 규모 180㎡(성인풀), 63㎡(유아풀)의 2개의 물놀이장으로 조성되어 가족 단위 방문객들이 아이들과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알프스휴양림 물놀이장 모습 (사진=보은군 제공)

앞서 군은 이용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물놀이장 각종 시설과 주변 환경을 정비했으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요원을 배치하는 등 이용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에서 물놀이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물놀이장은 7월 2일부터 8월 26일까지 운영되며 시설 규모 및 안전을 위해 자연휴양림 숙박이용객 한정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오전 9시 30분부터 11시, 오후 13시부터 17시 30분까지 이용 가능하다.

자연휴양림 예약은 인터넷 숲나들e(https://www.foresttrip.go.kr/main.do)에서 할 수 있으며, 예약방법은 사용일 전월 1일 오전 9시부터 예약이 가능하다.

장덕수 속리산휴양사업소장은 “쾌적한 시설이용이 가능하도록 성수기 대비 시설물 특별점검과 정비 작업을 추진해 안전하고 즐거운 여가를 즐길 수 있는 휴양림 환경 조성했다”며 “방문객들이 피톤치드 가득한 소나무 숲속에서 자연을 만끽하며 안전하고 즐겁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도#보은군#속리산 숲체험휴양마을#충북알프스자연휴양림#물놀이장#피톤치드#소나무 숲속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