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세계요트인들 부안 격포항으로!6월21일(목)부터 24일(일)까지 격포항 일원에서 '제4회 새만금 국제요트대회'

제4회 새만금 국제요트대회가 6월21일(목)부터 24일(일)까지 4일동안 격포항 일원에서 열전을 펼친다.

일본 러시아 중국 미국 등 10개국 300여명의 세일러가 참가하는 새만금컵 국제요트대회는 국내외 세일러들의 높은 관심과 참여로 4회째를 맞이하게 되었다.

특히 해양수산부, 전라북도, 부안군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명실상부한 국제요트대회로 발전하게 되었으며, 부안격포항은 해양스포츠와 해양레저의 중심지로 탈바꿈하고 있다.

또한 이번 대회에는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체험할 수 있는 각종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어서 많은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벤트 내용으로는 1,500여명의 관람객에게 파워요트와 크루저요트 및 유람선을 무료로 운영하여 해상에서 직접 경기를 관람 할 수 있게 하고, 23일 저녁에는 특설무대에서 국제요트인의 밤 행사와 새만금노래자랑이 열려 참가선수단은 물론 지역주민과 관광객 등이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의 한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며, 노래자랑이 끝나면 대형화면 앞에서 월드컵 멕시코전을 관람하며 거리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 체험신청 : 체험 현장접수처(격포항 남쪽 방파제 부안변산 요트 마리나 입구)

문의 : 전라북도요트협회(063-584-1005)

<사진제공> 이종환 사진작가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