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기타
한국소리문화의전당 CEO에 서현석 신임 대표극장장, 예술감독,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대표 등 활동

한국을 대표하는 공간으로 소리전당을 만들겠다는 포부 전해

학교법인 우석학원(이사장 서창훈)이 수탁운영하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의 새로운 CEO에 서현석(63) 대표가 임명됐다.

서현석 신임 대표는 1955년 서울 출생으로 연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했다. 소극장 <산울림> 극장장, 호암아트홀에서 연극, 영화, 해외공연을 담당했으며 우리 영화 <내 마음의 풍금>, <아홉살 인생> 등을 제작했다.

2001년에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개관 준비 및 예술감독으로 전당과 인연을 맺었으며, 이후 공연․영화․행사 기획사 ㈜조이슈즈를 설립. 서울시 <좋은영화감상회>, <세계유기농대회>, <청춘극장>, <한강 다리밑 영화제> 등을 연속 기획했다.

연극과 영화기획은 물론 극장운영 노하우까지 겸비한 서현석 대표는 “전북의 다양한 인적․물적․역사적 요소들을 꿰어 한국을 대표하는 컨텐츠를 만들어내야 한다.”며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이 명실공히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예술공간이 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서 신임대표는 내달 2일 취임식을 갖고 공식적 업무 수행에 들어간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