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인천/경기
김포 부직포 공장 화재 진화 완료…"원인 불명"
사진=ytn화면캡쳐

경기 김포시 한 부직포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13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6분쯤 경기도 김포 하성면의 한 부직포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는 1시간12분만인 낮 1시18분쯤 진화됐다.

소방은 화재 발생 이후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관 85명과 소방차 등 장비 34대를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이날 낮 1시10분 초기진화에 성공한 소방은 8분 뒤인 낮 1시18분 대응 1단계를 해제했다.

소방 관계자는 "공장 2개동(1095㎡)이 불에 탔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