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전주가맥협회,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의 성금 기부

'천사 도시' 전주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전주가맥협회(회장 황정구)는 지난달 27일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전주시에 11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2019 전주 가맥축제’에 참여한 업체 11곳이 평소 전주가맥에 사랑을 보내온 시민들의 마음에 보답하자는 의미에서 힘을 모아 마련한 것이다.

황정구 대표는 이날 “전주가맥이 전주뿐 만 아니라 전 국민의 사랑을 받는 문화콘텐츠가 돼 문화, 관광, 경제, 소상공인 등 다양하게 발전해 나갈 수 있는 토대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이번 후원을 계기로 주위에 소외받는 이웃들을 보살피고 지역사회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인기 전주시 생활복지과장은 “많은 분들이 후원과 관심을 가져 주셔서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이 되고 있다”면서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시는 기부된 성금을 전주시 복지재단 전주사람을 통해 소외된 이웃을 위한 복지사업에 소중히 사용할 계획이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