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현대옥, 콩나물 국밥 팔아 예술가 위한 이팝프렌즈에 1,000만원 후원

전주의 대표적인 콩나물국밥 전문 프랜차이즈 현대옥(대표 오상현)은 지난 20일 전주시장실을 찾아 전주 예술가를 위한 후원회인 이팝프렌즈에 성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2세대 현대옥을 출범한 오상현 대표는 2008년부터 현대옥을 운영하며, 엄마의 밥상, 사랑의 열매 및 불우이웃돕기 성금, 장학금 기탁 등 선한 기업으로서의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해오며, 지난 2020년에는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한 바 있다.

지난 20일에 기탁된 후원금은 한 해 동안 열정적인 창작활동과 사회에 환원하고자 노력한 청년·중년 예술가에게 ‘2021 후원인의 밤’을 통해 예술가상을 각 500만원씩 수여할 계획이다.

현대옥 오상현 대표는 “전주문화재단의 후원 메시지와 같이 예술로 모두의 삶이 행복해지길 바라며, 미래의 피카소와 베토벤이 탄생되길 기대하고, 후원으로 예술 새싹이 틔워 모두의 삶이 가치 있고, 행복한 삶이되길 바란다”며 이팝프렌즈의 친구가 되어주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