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금산시 "벚꽃이 안 펴~" 보곡산골 산벚꽃축제 1주일 연기-개최일 4월 6일→13일 변경...산꽃 술래길 걷기 중점
지난해 금산 보곡산골 산벚꽃축제 모습 (사진=금산군 제공)

2024 금산 보곡산골 산벚꽃축제의 개최일이 기존 4월 6일에서 13일로 일주일 연기된다. 이에 따라 축제는 4월 13일부터 21일까지 9일간 개최된다.

금산군은 당초 벚꽃 개화 시기가 예년보다 빨라진다는 기상 예보에 따라 축제 개최 시기를 앞당겨 추진코자 했으나 최근 꽃샘추위와 잦은 비로 인한 일조량 부족 등으로 산벚꽃 개화가 늦어지면서 개최일 연기를 결정했다.

군은 발 빠르게 각종 프로그램을 조정해 음식, 교통·주차, 편의시설 등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전국 최대 산벚꽃 자생군락지로 유명한 보곡산골에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인공미가 가미되지 않은 자연 친화적 산벚꽃길을 걷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특히, 숲속 작은 음악회, 시가 있는 풍경, 숲속 미술관 등 프로그램이 더해져 만족도를 높일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기상 여건으로 산벚꽃 개화가 늦어져 불가피하게 행사 개최를 일주일 연기했다”며 “변경된 일정에도 차질 없이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금산군#보곡산골#산벚꽃축제#꽃샘추위#산벚꽃#개화#숲속 작은 음악회#시가 있는 풍경#숲속 미술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