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순천시, 로컬 콘텐츠 페스타에서 ‘대상’ 수상- 생태도시 모델 제시할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주목

순천시(시장 노관규)는 25일부터 나흘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2 로컬 콘텐츠 페스타’시상식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행사는 KBC 광주방송이 주관해 올해 처음 개최하는 행사로 문화‧관광‧공간 등 전국 지자체 우수 콘텐츠를 공유하기 위한 자리로, 노관규 순천시장, 김동연 경기도지사 등이 참가해 강연해 눈길을 끌었다.

노 시장은 기초지자체장 중 유일하게 특별 초청되어 ‘순천만 전봇대를 뽑은 그 남자! 대한민국 새로운 이정표를 만들다’라는 주제로 강연해 지역의 발전 모델을 기획했던 그간의 과정을 전했다.

대상을 수상한 노 시장은 14년 전 ‘대한민국 생태수도 순천’ 브랜드를 탄생시켰고 이는 국내 첫 정원박람회(2013년), 제1호 국가정원 지정(2015년), 호남3대도시 발전 등으로 성사시킨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순천시는 내년 4월 10년 만에 정원박람회를 앞두고 세계 최초 람사르 순천만 어싱길과 시내 뱃길 복원 등으로 또 한 번 대한민국 최초에 도전하고 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시상식에서 “지역 콘텐츠를 육성해 지역이 잘 사는 세계적인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행사에서 순천이 대상을 차지해 무척 뜻깊다.”라며 "이제는 지역소멸 시대로 도시는 경쟁력 있는 지방자치단체 연합으로 재편돼야 하며 인접도시와 네트워크를 연결하고 교류를 활성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천시#2022 로컬 콘텐츠 페스타#대상 수상#람사르 순천만 어싱길#시내 뱃길 복원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