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구/경북
경주 편백숲 찾아 가슴 뻥 뚫리는 피톤치드 목욕해 볼까?연말까지 매 주말 건천 편백나무숲 및 황성공원 숲해설 프로그램 실시

(사)경상북도숲해설가협회 경주시지부(지부장 서기호)는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숲해설 프로그램을 3월부터 11월까지 무료로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운영장소는 건천편백나무숲과 황성공원 2곳이다.

숲해설 프로그램은 숲해설가들이 방문객들에게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육체적·정신적 피로감을 해소하고 숲이 주는 소중함을 일깨워 줄 수 있도록 하는 활동이다.

건천읍 송선리 산166-1번지에 위치한 편백나무숲은 수령 50여 년 정도 되는 편백나무 1만여 본이 울창하게 자라있다.

편백나무는 면역력 및 집중력 증진, 아토피피부염 억제와 혈액순환을 도우며 스트레스 감소와 우울증 치료에 효과가 큰 ‘숲속 보약’이라 불리는 ‘피톤치드’를 다른 숲 보다 많이 발산한다.

또 2020년 코로나19 거리두기로 건천편백나무숲이 경북문화관광공사의 ‘언택트 경북관광지 23선’에 선정돼 지난해 1만 여명이 이 곳을 찾기도 했다.

더불어 황성공원은 경주의 대표적인 도심공원으로 수령 수백년에 이르는 느티나무를 비롯해 60여 종의 다양한 수목이 식생하고 있으며 맨발산책로, 한중우호의숲, 빛누리정원 등이 조성돼 있다.

특히 여름에는 울창한 소나무숲속의 맥문동 꽃이 만개해 보랏빛 물결이 어우러져 지역 관광명소로 자리를 잡았다.

숲해설 프로그램은 매주 토‧일요일 및 공휴일 오전 10시에 건천편백나무숲 입구와 황성공원 경주시립도서관 앞에서 각각 실시한다.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태윤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