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정읍시 지역화폐 ‘정읍사랑상품권’ 조기 완판 '눈 앞'1분기 발행액 200억원

정읍시 지역경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는 ‘정읍사랑상품권’ 1분기 발행액 200억원이 조기 완판을 눈앞에 두고 있다.

26일 시에 따르면 소상공인 매출증대와 지역자금 역외 유출 방지를 위해 올해 정읍사랑상품권은 600억원 발행한다.

이 가운데 1분기는 200억원, 2~3분기는 150억원, 4분기는 100억원이다.

정읍사랑상품권의 누적 가입자는 5만 4000명에 달하고 가맹점 또한 5100개 넘어가는 등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1월 초 발행을 시작한 1분기 판매액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호응으로 1월 중순에 122억 판매가 완료돼 설날을 앞둔 2월 초 완판 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2분기 150억원 발행액은 4월 1일부터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1인당 월 70만원, 연 600만원, 최대 보유한도는 150만원이다.

구입한 정읍사랑상품권은 구매일로부터 5년 이내에 사용 가능하고, 구매 방법은 모바일 상품권(지역상품권 chak 앱)과 정읍사랑상품권 카드로 충전가능하다.

이학수 시장은 “정읍사랑상품권 구매를 희망하는 시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가오는 설날에는 정읍사랑상품권을 이용할 수 있는 전통시장을 애용해달라”고 말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