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주낙영 시장, 경주시 관광진흥 5개년 계획 발표2028년까지 5년간 미래 '청사진' 제시...4대 추진전략 및 50개 세부 신규사업 추진
주낙영 경주시장이 관광진흥 5개년 계획수립 용역 완료보고회에 참석해 브리핑을 듣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주낙영 경주시장이 올해부터 2028년까지 5년간 추진할 관광진흥 청사진을 제시했다. 

경주시는 지난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광진흥 5개년 계획수립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관광진흥 5개년 계획은 새로운 관광 트렌드에 대응하고 매력적인 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로드맵을 갖추기 위해 마련했다. 

연구용역을 맡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은 우선 △글로벌 관광수도로 도시 브랜드 강화 △역사문화자원 기반 융합형 新관광사업 육성 △스마트 관광시대 여행하기 편리한 경주여행 △새로운 시각으로 Hip한 경주 알리기 등 4가지 추진전략을 발표했다. 

이어 △신라문화제의 글로벌 브랜드화 △글로벌 문화 웰니스 육성 △경주 디저트 카니발 등 50개 세부 신규 사업을 제시했다. 

우선 신라문화제는 핵심 프로그램인 '화백대전'을 리뉴얼하고 신라문화를 활용한 관광객 체험형 프로그램을 개발해 축제 전후 콘텐츠를 통한 가치 공유는 물론 60여 년의 전통을 살려 글로벌 수준의 축제로 발돋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웰니스 육성은 대릉원, 동궁과월지, 경주남산 등 6곳의 역사 유적지와 웰니스를 결합해 차별화된 상품과 프로그램을 개발하도록 제안했다. 웰니스는 웰빙(Well-being)과 건강을 뜻하는 피트니스(Fitness)의 합성어다.

 

디저트 카니발은 월별 또는 권역별로 디저트를 소재로 한 축제를 통해 경주여행의 새로운 재미를 제시하는 방안이다. 

경주시는 연구결과를 토대로 50여 개의 신규 사업에 대해 관련 부서와 면밀한 검토를 거쳐 사업을 확정하고 추진에 나설 예정이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를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가봐야 하는 관광도시를 넘어, 세계인이 주목하는 글로벌 관광도시로 도약시키겠다"고 말했다.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태윤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