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당진시, 4월 축제에 사용될 기지시줄다리기 줄 제작 '돌입'-큰 줄 제작은 3월 13일~14일 이틀간 공개체험행사로 진행
지난해 기지시줄다리기 줄 제작 모습 (사진=당진시 제공)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기지시줄다리기 줄 제작이 기지시줄다리기 보존회(보존회장 구은모)와 축제위원회(축제위원장 최홍섭)의 주관으로 오는 26일부터 줄 제작장(송악읍 기지시리 11)에서 시작된다.

26일 당진시에 따르면 오는 4월 열리는 기지시줄다리기 민속축제에 쓰일 줄 제작은 내달 말까지 한 달여 기간 동안 잔줄 제작과 중줄 제작, 큰 줄 제작, 머릿줄 만들기, 곁줄고 만들기, 곁줄 제작, 젖줄 제작 순으로 진행된다.

완성된 줄의 규모는 길이 암줄, 수줄 각 100m, 두께 1.8m, 무게 40t에 달한다. 줄 제작 기간 한 달 동안 연인원 2,000여 명이 줄 제작에 참여한다.

줄 제작의 백미라 할 수 있는 큰 줄 제작은 3월 13일과 14일 이틀에 걸쳐 이뤄질 예정이다. 일반인 공개 체험행사로 진행되는 큰 줄 제작은 하루 500명 이상이 줄 제작에 참여하게 된다.

이종우 문화체육과장은 “올해 줄 제작은 내년 유네스코 등재 10주년을 준비하며 줄다리기의 공동체 정신을 살려 주민들이 더욱 합심해 정성을 다해 만들 계획이다. 큰 줄 제작은 공개체험행사로 진행하는 만큼 많은 시민이 참여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올해 기지시줄다리기 민속축제는 4월 11부터 14일까지 송악읍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 일원에서 개최되며, 전국 유네스코 줄다리기 한마당, 전국 스포츠 줄다리기 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당진시#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기지시줄다리기#줄 제작#송악읍#기지시리#잔줄 제작#중줄 제작#큰 줄 제작#머릿줄 만들기#곁줄고 만들기#곁줄 제작#젖줄 제작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