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순천만국가정원, ‘우주인도 놀러오는 순천’으로 개장- 정원에 디지털 문화콘텐츠 옷을 입혀 새단장

순천만국가정원이 ‘우주인도 놀러오는 순천’이라는 주제로 새롭게 단장하고, 4월 1일 개막한다.

21일 순천시에 따르면 순천만국가정원은 정원의 아날로그적 요소는 완성도를 더 높이고 디지털 기술과 애니메이션을 접목하고 화려한 봄꽃이 더해져 지금까지 한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아름다움을 선사하고 있다.

올해 순천만국가정원은 50만 본의 화려한 튤립을 포함한 총 150만본의 봄꽃이 정원 곳곳에 심어져 꽃의 장관이 펼쳐진다.

특히 릴리안 등 30여 종의 새로운 화훼품종을 도입해 더욱 다채로운 꽃의 향연이 순천만국가정원의 다양한 테마 정원과 어우러져, 관람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남문 광장에 위치한 175m의 우주왕복선 모양 활주로인 ‘스페이스 허브’는 튤립, 아네모네, 루피너스, 스토크 등 형행색색의 꽃들로 연출해 미래와 자연이 공존한다. 또한 키즈가든 인근에는 두다다쿵 캐릭터 얼굴을 봄꽃인 베고니아, 크리산세멈 등으로 연출해 전 세대가 함께 어울릴 수 있다.

지난해 목마가렛, 라벤다, 제라늄 형형색색의 봄꽃이 만발한 꿈길

이 밖에도 꽃들이 링형태로 사방을 감싸고 있는 반지정원, 꿈과 희망이 가득한 드림정원, 유럽풍경식 정원의 아름다움을 연출한 라온정원 등도 선보일 계획이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기존 정원의 아날로그적인 요소들은 그대로 유지되지만 이제 애니메이션, 웹툰 등 문화콘텐츠들을 융복합하여 단순하게 정원에서 정원 문화 산업으로 한 단계 상승시켜 시 전체를 산업기지화할 예정이다”며,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콘텐츠들로 새롭게 채워 깜짝 놀랄 새로운 문화를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사랑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천만국가정원#우주인도 놀러오는 순천#4월 1일 개막#총 150만본의 봄꽃#스페이스 허브#튤립#아네모네#루피너스#스토크#베고니아#크리산세멈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