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순천시, 11월까지 서울광장 등서 야외도서관 운영

순천시(시장 노관규)는 오는 11월 10일까지 ‘서울야외도서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도서관은 개최장소에 따라 ▲책 읽는 서울광장 ▲광화문 책마당 ▲책읽는 맑은 냇가로 불리며, 기존 도서관을 실내에서 야외로 확장한 서울 도서관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지난 11일과 12일 이틀간 서울광장에서  《여행도서관 : 순천》을 열어 순천시를 알렸다.

‘서울야외도서관’의 부대행사인 ‘여행도서관’은 매주 다른 지자체가 참여하여 지자체의 관광 정보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행사로, 《여행도서관 : 순천》에서는 순천의 관광자원과 문화를 소개했다.

시 관계자는 “순천은 대한민국 제1호 순천만국가정원, 유네스코 문화유산 선암사·순천 갯벌, 낙안읍성민속마을, 제1호 그림책도서관 및 기적의도서관 등 여러 관광자원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 시민들이 순천을 알고, 실제 순천을 방문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천시#서울야외도서관#여행도서관 : 순천#책 읽는 서울광장#광화문 책마당#책읽는 맑은 냇가#포토존#정원 워케이션 컬러링#매산등 풍경상자 만들기#십자말풀이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